캐논, 시네마 EOS 라인업으로 4K UHD 다큐멘터리 ‘곰’ 담아
캐논, 시네마 EOS 라인업으로 4K UHD 다큐멘터리 ‘곰’ 담아
  • 김태경 기자 ohnews82@gmail.com
  • 승인 2019.01.17 15: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뉴스=김태경 기자】 디지털 이미징 기술 선도 기업 캐논코리아컨슈머이미징이 MBC 창사 특집 4K UHD 다큐멘터리 ‘곰’이 캐논 시네마 EOS 라인업으로 촬영됐다고 밝혔다.

국내 자연 다큐멘터리 최초 HDR(High Dynamic Range)로 제작된 다큐멘터리 곰은 총 제작비 15억원 투입된 대형 프로젝트다. 제작진은 지난 2017년2월부터 2018년 11월까지 약 2년의 기간 동안 곰의 흔적을 좇아 지리산은 물론 북극, 시베리아, 캄차카, 알프스, 쓰촨 등 12개 지역을 방문하며 촬영했다. 인간의 발길이 닿지 않는 깊숙한 곳에서 펼쳐지는 곰의 생태계를 캐논의 장비와 기술 지원을 통해 화려한 색감과 선명하고 또렷한 UHD 4K 다큐멘터리만의 압도적인 영상미로 구현했다.

2009년 ‘아마존의 눈물’을 시작으로 ‘남극의 눈물’. ‘곤충, 위대한 본능’ 등 명품 다큐멘터리를 선보인 김진만 피디 사단이 이번에는 캐논 시네마 EOS로 ‘곰’을 담았다. MBC 다큐멘터리 역사상 최장, 최고의 기록인 약 5000여 시간 동안 촬영된 이번 다큐멘터리는 제작진과 촬영 장비 모두 극한의 추위와 험난한 지형과 싸우며 HD를 뛰어 넘는 4K UHD만의 거대한 화면과 생생한 화질을 시청자들에게 그대로 전하기 위해 카메라를 들었다.

배우 정해인의 내레이션과 함께하는 다큐멘터리 ‘곰’의 촬영에는 생생한 4K 영상을 표현할 수 있는 전문 영상 촬영 장비, 캐논 시네마 EOS C700부터 극한의 어둠 속에서도 촬영을 이어갈 수 있는 다목적 카메라 ME20F 등이 주로 사용됐다. 여기에 프로 캠코더 XF405, 소형 4K 캠코더 XC10, 풀프레임DSLR EOS 5D Mark Ⅳ 등 다양한 라인업이 추가 투입 돼 북극, 시베리아 등의 아름다운 경관은 물론 역동적인 곰의 모습을 생생하게 담아냈다.

특히, EOS C700은 캐논 시네마 EOS 시스템의 최상위 라인업 제품으로 아름다운 색감과 영상미를 표현할 수 있는 고감도 저 노이즈 기술이 적용된 슈퍼 35mm급 CMOS센서를 탑재하고 있어 4K 영상 화질을 손상시키지 않고 캐논만의 Cinema RAW data로 출력이 가능해 촬영부터 편집의 전 과정을 한 단계 업그레이드 시켰다.

여기에 뛰어난 성능과 함께 소형 경량화를 이룬 최신 장비들 덕분에 빙하 위, 산맥 등 극한의 촬영 환경에서도 최고의 영상을 담아냈다. EOS 시네마 렌즈뿐만 아니라, 다채로운 화각의 캐논 EF 렌즈 라인업으로 곰의 모습은 물론 광활한 자연 풍경을 다양한 앵글로 촬영해 화려한 영상미를 즐길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

'MBC 창사 특집 4K UHD 다큐멘터리 <곰>의 촬영 과정과 장엄하고 신비한 곰의 세계 곳곳의 모습은 지난 12월 3일 방영된 ‘프롤로그-곰의 세상으로’를 시작으로 오는 1월 28일(월) 밤 11시 10분 '1부-곰의 땅', 2월 4일 ‘2부-왕의 몰락’, 2월 11일 ‘3부-공존의 꿈’, 2월 25일 ‘에필로그-곰에게 배우다’까지 총 5편으로 방영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