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령, ‘2018 미스코리아 선발대회’ 심사위원장 위촉

심재혁 기자 | 기사입력 2018/06/20 [09:41]
연예뉴스
방송
김성령, ‘2018 미스코리아 선발대회’ 심사위원장 위촉
심재혁 기자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기사입력: 2018/06/20 [09:41]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오뉴스 심재혁 기자] 배우 김성령 씨가 미스코리아 선발대회 심사위원장으로 나선다.

 


한국일보와 함께 미스코리아 선발대회를 공동 주최하고 주관하는 한국일보 E&B는 오늘(20일) “김성령 씨를 다음달 4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열리는 ‘2018 미스코리아 선발대회’ 심사위원장으로 위촉했다”고 발표했다.

 


미스코리아 출신이 본선 대회 심사위원장을 맡은 경우는 김성령 씨가 62년 역사상 최초다.

 


지난 1988년 미스코리아 ‘진’으로 선발된 이후 연예계에 입문한 김성령 씨는 모범적인 연기 활동과 뛰어난 자기 관리를 높이 평가받아 ‘역대 가장 아름다운 미스코리아’로 꼽히고 있으며, 최근 영화 ‘독전’의 흥행 성공과 KBS2 월화 미니시리즈 ‘너도 인간이니’ 출연으로 바쁜 나날을 보내고 있다.

 


또한 MBC ‘라디오스타’와 JTBC ‘냉장고를 부탁해’ 등 인기 예능 프로그램에 출연해 소탈하고 재치 있는 말솜씨를 뽐내며 네이버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1위에 올라 큰 화제를 모았던 김성령 씨는 이번 미스코리아 심사위원장을 맡은 소감으로 “선배로서 무대에 선 후배들의 아름다움을 평가한다는 게 처음에는 다소 부담스럽게 느꼈지만, ‘진’ 선발 30주년을 맞이해 뭔가 의미 있는 일로 동참하고 싶었고, 후배들의 길잡이로 미력하나마 힘을 보탤 수 있다는 마음에 심사위원장 위촉 요청을 흔쾌히 수락했다”고 밝혔다.

 


한국일보 E&B는 “김성령 씨는 지난 2015년 제59회 대회 때도 합숙소를 방문해 ‘선배와의 대화’를 진행하는 등 후배 사랑이 각별한 것으로 유명하다”며 “김성령 씨의 심사위원장 수락으로 올해 대회부터 ‘제2의 중흥기’로 나아갈 수 있는 발판을 마련했다”고 덧붙였다.

 


한편, 미스코리아 선발대회는 한국 최고(最高)의 미인을 가리는 한국 최고(最古)의 대회다. 국내외 17개 지역 예선 통과자들 중 선발된 최종후보 32명을 한 자리에 모아 치러질 올해 대회는 다음달 4일 오후 7시부터 2시간동안 MBC에브리원과 MBC뮤직을 통해 생방송된다.

 

ⓒ 오뉴스.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비투비 단체포즈 '오늘도 특별하
광고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