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립청소년미디어센터, 학교 밖 청소년을 위해 지속 성장하는 ‘학교 밖 유유자적’ 전개
서울시립청소년미디어센터, 학교 밖 청소년을 위해 지속 성장하는 ‘학교 밖 유유자적’ 전개
  • 이병훈 기자 oh.news@hanmail.net
  • 승인 2019.01.05 23: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서울시립청소년미디어센터
사진=서울시립청소년미디어센터

[오뉴스=이병훈 기자] 공익법인 GKL사회공헌재단과 서울시립청소년미디어센터는 학교 밖 청소년을 위한 다양한 문화예술 활동인 ‘2018 GKL사회공헌재단과 함께하는 <학교 밖 유유자적>’을 전개해왔다고 3일 밝혔다.

학교 밖 청소년들에게 다양하고 창의적인 문화예술의 경험을 제공함으로써 수동적으로 보고 즐기는 것에서 나아가 창작의 즐거움과 완성의 기쁨을 느끼기 위해 기획된 이 사업은 ‘유유자적유람단’ 활동으로 연극, 뮤지컬, 전시 등 학교 밖 청소년들이 직접 즐기고 싶은 문화예술 체험과 ‘유유자적아티스트’ 활동으로 사진, 팟캐스트, 단편영화, 다큐 등 4개의 미디어제작 프로젝트에 자신들을 둘러싼 환경 속에서 느껴지는 감정들을 표현해왔다.  공익법인 GKL사회공헌재단과 서울시립청소년미디어센터는 학교 밖 청소년을 위한 다양한 문화예술 활동인 ‘2018 GKL사회공헌재단과 함께하는 <학교 밖 유유자적>’을 전개해왔다고 3일 밝혔다.

학교 밖 청소년들에게 다양하고 창의적인 문화예술의 경험을 제공함으로써 수동적으로 보고 즐기는 것에서 나아가 창작의 즐거움과 완성의 기쁨을 느끼기 위해 기획된 이 사업은 ‘유유자적유람단’ 활동으로 연극, 뮤지컬, 전시 등 학교 밖 청소년들이 직접 즐기고 싶은 문화예술 체험과 ‘유유자적아티스트’ 활동으로 사진, 팟캐스트, 단편영화, 다큐 등 4개의 미디어제작 프로젝트에 자신들을 둘러싼 환경 속에서 느껴지는 감정들을 표현해왔다. 

이러한 활동을 바탕으로 <학교 밖 유유자적>은 2019년 GKL사회공헌재단 사회적 가치 실현을 위한 혁신 공모사업에도 선정되어 2년 연속 학교 밖 청소년을 위한 문화예술 사업을 지속할 수 있게 되었다. 2019년에도 사회적·정서적 어려움을 겪는 학교 밖 청소년들이 유유자적(悠悠自適) 할 수 있는 기회가 더욱 많아지길 기대해 본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